설계된 행성, 지구

우주에는 별이 천억 곱하기 천억 개가 있는데요, 이 광대한 우주 속에 생명체가 살만한 행성이 얼마나 있을까요? 사실 우주인이 살 것이라고 생각해 왔던 별나라는 그냥 태양과 같은 불타는 핵폭탄입니다. 그래도 진화론적으로 생명체가 있으려면 태양주위를 도는 행성이 있어야 하는데, 온 우주에 있는 별들은 사실 대부분 행성을 가지고 있지 않습니다. 그리고 설령 행성이 있더라도 오직 지구만이 생명체가 살기에 적합한 행성임을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1. 지구의 크기 : 지구는 그저 우연하게 생겨난 땅덩어리가 아니고 매우 정밀하게 설계된 것임을 나타내는 많은 증거들이 있습니다. 그 중의 하나가 지구의 크기입니다. 한국 사람들은 부동산에 한이 맺혀서 지구가 큼직해져서 부동산이 넓어지면 얼마나 좋겠나 하는 기도를 할 수도 있는데 이것은 큰일 날 일입니다. 지구가 지금보다 10%만 더 커지면 중력이 너무 커져서 그로 말미암아 물이 수증기로 증발이 되지 않아서 물의 순환이 차단되기 때문에 생명체가 살 수 없게 됩니다. 그리고 지구가 지금보다 10%만 작아져도 이제는 중력이 너무 약해져서 한번 증발한 수증기가 우주공간으로 영원히 날아가 버리게 됩니다. 그 결과 지구는 물이 완전히 말라붙어 버리고, 모든 생명체가 멸종하게 됩니다. 현재 지구의 크기는 물의 순환이라는 차원에서 볼 때 생명이 살아가기에 가장 적합하게 설계되어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2. 자전속도 : 그리고 지구의 자전속도가 지금보다 더 빨라지면 지구만 빨리 도는 게 아니고 지구를 감싸고 있는 공기도 빨리 돌게 되며, 그 결과 태풍이 매일같이 불게 됩니다. 매일같이 태풍 부는 지구에서 누가 살아남겠습니까? 또 지구가 천천히 돌게 되면, 지구가 크니까 비열 때문에 낮에는 너무 뜨겁게 되고, 밤에는 너무 추워집니다. 그 대표적인 예가 달입니다. 달은 대기권이 없는 데다 대단히 느리게 돌기 때문에 낮과 밤의 일교차가 몇 백도가 됩니다. 낮에는 영상 200도까지 올라가고 밤이 되면 영하 150도까지 떨어집니다. 지구가 천천히 돌게 된다면 일교차가 너무 심해서 생명체가 멸종하게 될 것입니다.


3. 기울기 : 그리고 지구는 지축이 23.5도 기울어져 있기 때문에 태양 빛이 지구에 골고루 잘 비침으로써, 농작할 수 있는 면적이 최대로 되도록 되어 있습니다. 이 지축이 기울어져 있지 않고 바로 서 있으면 태양이 비치는 부분은 너무 뜨겁고 그렇지 않은 부분은 너무 추워져서 농사를 지을 수 있는 면적이 현저하게 적어지게 되는 것입니다.


4. 태양과의 거리 : 그리고 태양과 지구까지의 거리도 지금보다 더 가깝거나 더 멀어지면 너무 뜨겁거나 너무 추워져서 생명체가 살 수 없게 됩니다. 지구보다 조금 더 가까운 행성이 금성인데 너무 뜨거워 불덩어리 같고요, 지구보다 조금 더 멀리 있는 것이 화성인데 너무 추워서 얼어붙어 있습니다. 이 두 곳 모두 생명체가 생존할 수 없습니다. 이와 같이 지구는 아무렇게나 ‘뻥’ 터져서 나온 흙덩어리가 아니고, 그 크기와 회전 속도 및 태양과의 거리, 기타 등등이 생명체가 살기에 가장 적합하게 설계된 정밀한 행성임을 알 수 있습니다.
 
5. 파란 하늘(대기) : 그리고 지구의 하늘은 파랗게 아름답게 보입니다. 모든 행성의 하늘이 다 파란 것이 아니고, 지구의 하늘만 파랗습니다. 그 이유는 지구의 대기를 형성하고 있는 질소와 산소의 공기 조성이 특별한 비율로 되어 있기 때문에 태양 빛이 지구에 와서 파란색만 공기 가운데서 산란되어 퍼지므로 보기에 좋은 파란하늘이 펼쳐지게 됩니다. 그런데 화성의 하늘은 항상 붉은 색입니다. 지구의 하늘이 화성처럼 항상 빨갛다면 마음 편히 살 수 있겠습니까? 그리고 달에는 아예 공기가 없기 때문에 하늘이 항상 새카맣게 보입니다. 지구는 하늘도 파랗고 또 물이 풍부하여 멋진 사파이어 색깔로 보이는 아름다운 행성으로 생명이 살아갈 수 있도록 정밀하게 설계된 것이라고 밖에 볼 수 없겠지요?


6. 아름다운 천사의 날개 오로라 : 오로라는 사실 하나님께서 지구를 보호하고자 애쓰시는 모습을 보여주는 흔적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태양에서부터 따뜻한 열이 날아와서 지구를 따뜻하게 해 주지요? 그런데 태양열이란 태양에서 수소폭탄이 엄청나게 터지면서 생기는 열입니다. 그렇기 때문에 태양열이 날아오면서 엄청난 양의 방사능이 날아오게 됩니다. 이것을 태양풍이라고 부릅니다. 지구가 아무리 아름답다고 하여도 누군가가 핵폭탄이나 해로운 광선을 계속 쏘아댄다면 아무도 살 수 없겠지요. 그런데 하나님께서 지구를 만드시면서 멋진 방사능 방어 장치를 만들어 놓았습니다. 그것이 바로 지구 자장에 의해 만들어진 우주방패인 것입니다. 그래서 태양에서 날아온 해로운 방사선이 자장 방패에 부딪혀 튕겨나가고, 남극과 북극으로 이동하여 소멸되면서 공기층에 충돌하여 빛을 내는데, 이때 나타나는 모습이 바로 아름다운 오로라입니다. 오로라는 대체로 남극과 북극에서 동시에 나타납니다. 북극에 오로라가 나타날 무렵에는 남극에도 오로라가 나타나게 됩니다. 하나님이 만들어 놓으신 방어 장치 덕택에 우리는 계속되는 우주의 핵전쟁 가운데서도 아무것도 모른 채 '우와! 오로라 멋있다!' 하면서 낭만을 즐기고 있는 것입니다. 이러한 방어막이 없었다면 모든 생명체가 멸종했겠지요?


7. 지구는 거대한 우주선 : 지구는 너무나 정밀하고도 안전하고 낭만적으로 만들어진 거대한 우주선이라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대부분의 유명한 과학자들도 지구의 정밀성을 증거하고 있습니다. 유명한 우주물리학자 스티븐 호킹 박사는 다음과 같이 고백했습니다. '현재 우리가 알고 있는 과학법칙들은 많은 기본 숫자를 포함하고 있다. 예를 들면 전자의 전하크기나 양성자와 전자의 질량비 같은 것들이다. 놀라운 점은 이 값들이 생명이 살아갈 수 있도록 누군가가 매우 정밀하게 조정한 것처럼 보인다는 사실이다.'


물론 지구와 같은 훌륭한 행성이라도 사실 생명체가 존재한다는 것은 기적입니다. 확률적으로 불가능한 일이 일어나 있는 것은 전능하신 창조주 하나님께서 사랑으로 베푸신 일인 것이지요. 이렇게 아름다운 지구라는 행성을 우리에게 허락하신 주님을 날마다 찬양합시다!


 


분류:천문학-지구
출처: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