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BRARY

KOREA  ASSOCIATION FOR CREATION RESEARCH

천문학

우주의 나이만큼 오래된 별들이 발견되었다.

우주의 나이만큼 오래된 별들이 발견되었다. 

(Stars Found Almost as Old as Universe)


      캘리포니아 공대 연구팀이 하와이에 있는 켁망원경(Keck telescopes)을 사용하여 새로운 발견을 하였다. 그들은 우주의 나이와 거의 같은 한 은하를 탐지하였다. 일반적으로 합의된 우주의 나이는 136억년이다. 그들 주장에 의하면, 우주가 존재했다고 추정하는 빅뱅(Big Bang) 이후 단지 5억년에 불과했던 시점에 이 은하에서 출발한 빛이 130억년 이상을 달려왔다는 것이다. 그 발견은 Astrophysical Journal 에 실린 한 논문을 기초해서[1] BBC News(2007. 7. 11)에 의해서 보도되었다.


일부 천문학자들은 보도의 정확성과 먼 은하들로부터의 비틀려진 빛(distorted light)을 보기위한 중력 렌즈의 사용에 대한 정확성에 대해 의심스러워하고 있다. 그러나 그 연구가 주의 깊게 이루어졌다는 것에 대해서는 동의하고 있다. 이것은 이전의 적색편이 기록(z = 6.96)을 넘어 8-10 범위 안으로 들어가는 것이다. 저자들은 6개의 후보들을 발견했고, 그들 중 적어도 2개는 진짜이며, 적색편이 값이 10에 가깝거나 그 이상일 수도 있다고 제안했다. 이것은 중원소(heavy elements, metals)들이 수소형 별(hydrogen stars)들 이전 세대의 생성물(products of a prior generation)이 될 수도 있음을 의미하는 것이다. 또한 저자들은 그들의 후보 은하들이 그 시대에도 매우 풍부하게 존재했었던 유사한 낮은 광도의 은하(low-luminosity galaxies)들을 대표하는 것이라고 믿고 있었다.      
 

[1] Stark, Ellis et al, 'A Keck Survey for Gravitationally Lensed Lyman-Alpha Emitters in the Redshift Range 8.5The Astrophysical Journal, 663:10-28, 2007 July 1.



 
이들 측정치들은 간접적이고 불확실한 것들이다. 확증을 위해서는 허블망원경의 뒤를 잇는 제임스웹 우주망원경(James Webb Space Telescope)의 관측과 중력렌즈기법(gravitational lensing technique)의 섬세한 고안을 기다려야만 한다. 또한 경우에 따라 이것들과 같이 관측과 이론 사이에 경계가 모호한 것들이 있다. 그러나 그들 자신의 가정들을 사용하였음에도, 그 상황은 생물학에서의 상황(캄브리아기의 폭발)과 유사하다. 즉, 우주의 가장 먼 곳을 들여다 볼 수 있게 되면서, 성숙하고 복잡한 은하들이 우주의 초기 시점부터 출현하고 있는 것이다.    

 

*관련기사 : 132억년 된, 가장 멀고 오래된 은하 발견 (2007. 7. 10. 조선일보)
http://photo.chosun.com/site/data/html_dir/2007/07/11/2007071100470.html



번역 - 미디어위원회

링크 - http://www.creationsafaris.com/crev200708.htm

출처 - Creation-Evolution Headlines, 2007. 7. 25.

구분 - 3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3979

참고 : 3697|2878|3680|538|2904|2725|2294|2994|2731|3010|2464|2607|3933|3708|3837|3821|3723|514|322|144|3365|2926|3235|2704|3198|5881|5877|5871|5849|5829|5807|5781|5805|5677|5570|5552|5543|5487|5449|5325|5324|5236|5302|5290|5289|5221|5213|5201|5106|5156|5079|5078|5080|4727|4595|4427|4370|4291|4255|4006|4045|4042|4009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