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초에 하나님이 천지를 창조하시니라 (창세기 1:1)

공룡 모델들은 너무 크게 복원됐다.

공룡 모델들은 너무 크게 복원됐다. 

(New Study Finds Dinosaur Models Are Too Thick)


     동물학(Journal of Zoology) 지에 게재된 새로운 한 연구에 의하면, 전 세계의 모든 박물관들에서 복원된 공룡들은 너무 크게 복원되었을 수 있다는 것이다. 연구원들은 화석화된 공룡 뼈들에 관한 정보에 기초하여, 공룡들의 크기를 평가하는 데에 사용되었던 25년 된 통계 공식(statistical formula)을 재조사하였다. 저자인 팩커드(Gary Packard)에 따르면, 오래된 공식은 ‘심각한 결점’을 가지고 있었다는 것이다.[1] 

만약 새로운 공식이 적용된다면, 창세기에 기록된 노아 방주의 설명은(이미 철저하게 확립되었지만) 더 힘을 얻게 된다.[2] 노아는 각 공룡 종류를 대표하는 두 마리씩을 이전에 생각했던 것보다 더 가냘픈 어린 놈들로 태웠을 뿐만이 아니라, 그의 가족은 일 년여의 기간 동안 먹이 공급에 대한 부담을 더 적게 가졌을 것이다.  

*참조 : 노아의 홍수와 방주에 대한 방대한 자료들을 모아놓은
: WorldWideFlood.com 웹사이트 탐방
http://www.creation.or.kr/library/itemview.asp?no=3032
노아의 방주에 관한 24개의 질문과 답 (FAQ)
http://www.creation.or.kr/library/itemview.asp?no=721

또한 공룡 크기에 대한 새로운 예측은 초식공룡들에 관한 오랜 수수께끼를 완화시켜줄 수 있을 것이다. 가령 스테고사우루스(Stegosaurus)와 아파토사우루스(Apatosaurus) 같은 거대한 공룡들은 어떻게 작은 머리와 작은 입을(상대적 크기로) 가지고도 그들의 엄청난 몸체를 유지하기 위해 필요한 먹이들을 충분히 얻을 수 있었을까 하는 것이었다. 만약 그들의 몸체가 적은 부피를 차지했다면, 그들은 그렇게 많이 먹지 않았을 수도 있었다는 것이다.

오래된 평가 공식은 얼마나 벗어났는가? 그 연구에 따르면, 오늘날의 공룡 모델은 그들이 평가한 것보다 2배는 더 크게 묘사되었다는 것이다. 몸체 평가에 대한 그러한 현격한 차이가 그렇게 오랜 기간 동안 어떠한 도전받지 않았다는 사실은 고생물학적 복원이 얼마나 빈약한 기초 위에 있는지를 보여주는 것이다.

오래된 공식은 전체 서양 문화에서 공룡 크기에 대한 독점적인 견해로서 전 세계에 영향을 미쳐왔다. 만약 그렇게도 기본적이던 어떤 것이 물리적 증거로부터 그렇게 쉽게 잘못 해석될 수 있다면, 다른 잘못된 정보들은 얼마나 쉽게 확산될 수 있었을까? 초기 지구 역사에 대한 성경의 신뢰할만한 정보가 없었다면, 공룡들의 복원과 살았던 연대는 거의 공상소설 수준으로 영원히 남아있었을 것이다.    
 

References

[1] Dino-not-so-soaring. Wiley-Blackwell press release, via Alpha Galileo. Posted on alphagalileo.com June 17, 2009, reporting research published in Packard, G. C., T. J. Boardman and G. F. Birchard. Allometric equations for predicting body mass of dinosaurs. Journal of Zoology, published online June 22, 2009.
[2] Woodmorappe, J. 1996. Noah’s Ark: A Feasibility Study. Santee, CA: Institute for Creation Research, 38. 



번역 - 미디어위원회

링크 - http://www.icr.org/article/4775/

출처 - ICR News, 2009. 7. 13.

구분 - 3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4674

참고 : 4421|4288|3761|3355|3028|4615|4629|4590|4436|4284|4098|2666|2570|1921



서울특별시 중구 삼일대로 4길 9 라이온스 빌딩 401호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오경숙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삼일대로 4길 9, 라이온스빌딩 401호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