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별한 보존 : 그것이 수억년 동안 지속될 수 있었을까? : 원시고원, 부드러운 몸체 화석, 해파리

특별한 보존 : 그것이 수억년 동안 지속될 수 있었을까? 

: 원시고원, 부드러운 몸체 화석, 해파리 

(Exceptional Preservation : Can It Last Hundreds of Millions of Years?)


      4억6천만년 동안 무슨 일들이 일어날 수 있었을까? 표준 지질학적 시간틀(standard geological timescale)에 의하면 많은 일들이 일어났다. 거의 모든 지질학자들이 받아들이고 있는 지질주상도와 생물학적 진화 시간표에 의하면, 모든 대륙들은 2억6천만년 전에는 함께 있었고, 2억년 전에 분리되기 시작하여, 지금의 대륙들은 1억년 전에 나뉘어지게 되었다. 지질연대 도표 상에서, 현대 포유동물들과 조류들의 대부분은 지난 4천만년 동안에 진화되었고, 7백만년 전에 원숭이와 사람의 조상이 나타나 오늘날의 사람이 출현하게 되었다는 것이다. 


지구는 장구한 지질시대 동안 동적인 장소(a dynamic place)였다고 그들은 말한다. 그런데 거의 5억년 전으로 평가되는 땅들과 생물 잔해들의 섬세한 모습들이, 6천5백만년 전과 2억5100만년 전의 전 행성적 멸종 사건을 포함하여 전 지구적 움직임과 재배치 속에서 어떻게 남아있을 수 있었을까? 지질학자들의 말이 사실이라면, 그것들은 엄청난 변화 속에서도 남아있었다는 것이다. 이 달에 미국 지질협회 저널인 Geology 지에(October 2007) 보고된 세 경우의 특별한 보존들을 숙고해 보라.   


1. 원시 고원 (Pristine plateau, 쥐라기, 1억5천만년) : 졸리벳(Jolivet) 등은 ”융기된, 평탄하고, 오래된, 그러나 아직도 침식 표면을 보존하고 있는” 몽고 고원의 정상부(Mongolian summits)들을 조사하고, 그 사실을 Geology 지에 보고하였다.[1] 정상부는 4,000m 높이로 융기된 커다란 준평원(peneplain)으로서, 이 지층들을 중생대 쥐라기에 형성된 것으로서 평가되었다. 그러나 최근까지 뚜렷한 침식 현상을 보이지 않고 있었다. ”1억5천만년 동안 그들이 보존되었다는 것은 마지막 변형(5±3백만년 전)이 일어나기 전까지는 더 이상의 판구조 운동(tectonic movements)이 발생하지 않았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그들은 주장했다. ”또한 매우 낮은 침식율(erosion rates)은 수백만년 이상 매우 건조한 기후가 유지되었음을 가리킨다” 이 이야기를 믿으려면, 몽고의 이 한 장소는 대륙 이동들, 빙하기들, 공룡시대 이후의 열대 기간들과 많은 홍수들로부터 제외됐다는 것을 믿어야 한다. 지구의 나머지 부분들은 엄청난 지각변동, 기후변동, 생물들의 진화가 진행되었다고 하면서, ”이들의 보존은 대체적으로 건조한 기후와 적어도 1억5천만년 동안 정지된 판구조 운동에 의해서 이루어지게 되었다”는 것이다.        


2. 캐나다의 부드러운 몸체 화석들(soft-bodied fossils, 실루리아기, 4억2천5백만년) : 온타리오의 로얄 대학(Royal University of Ontario) 연구팀은 실루리아기 지층에서 ”특별하게 보존된 부드러운 몸체 생물군(exceptionally preserved soft-bodied biotas)”의 발견을 Geology 지에 같은 이슈로 보고했다.[2] 이것은 이례적으로 매우 풍부한 화석들과 완전한 모습의 화석들을 가지고 있는 퇴적층(lagerstatten)의 한 예로서(ICR article by Bill Hoesch, Aug 2007을 보라), 이제까지 발견된 것 중에서 가장 완전한 실루리아기 생물군의 표본들을 제공하고 있다. 그들은 캐나다 온타리오(Ontario)의 브루스 반도(Bruce Peninsula)에 있는 3 곳의 위치들을 기술하고 있었다. 여기에서 ”연부 조직(soft tissues)들은 인산칼슘(calcium phosphate)과 탄소막(carbon films)으로 보존되어 있었는데, 탄소막은 초기 속성작용에 의한 황화(diagenetic sulfurization)에 의해서 안정화되었을 것이다”라고 그들은 보고하였다. ”또한 생물군에 탈석회화(decalcified) 된 토착성 패류 바다 생물군(autochthonous shelly marine fauna)과 생물흔적 화석(trace fossils)들을 포함하고 있다는 것은 중요하다”. 그 퇴적층은 ”연결되어 있는 코노돈트 골격(articulated conodont skeletons)과 이갑류(heterostracan fish, 갑주어), 부드러운 몸체부분을 가지고 있는 환형동물(annelids)과 절지동물(arthropods), 그리고 다양한 바다 식물상(marine flora)들을 포함하여 분류학적으로 그리고 화석생성학적으로 다양한 생물군들을 포함하고 있었다”. 정상적인 경우 연부조직들은 연결되어 있지 않고 부패되어서 해체된다. 그러나 이들 세 장소들에서는 매우 뛰어난 상태로 보존되어있었고, 심지어 코노돈트 달팽이 화석은 완전한 눈을 가지고 있었다.


3. 매니토바의 해파리들 (오르도비스기, 4억6천만년) : Geology 지의 같은 이슈에서[3], 캐나다 매니토바 박물관(Manitoba Museum)의 고생물학자들은 ”광익류(eurypterids, 멸종한 바다전갈류), 검미류(xiphosurids), 확인되지 않은 커다란 튜브(tubes)들”을 포함하여 특별하게 보존된 부드러운 몸체 화석(soft-bodied fossils)들에 대해 기술하고 있었다. 이들 장소 중 하나는 이제까지 발견된 것 중에서 가장 최상으로 보존된 해파리(jellyfish)를 포함하고 있었다. ”오르도비스기의 부드러운 몸체 화석은 전 세계적으로 매우 희소하다”고 저자들은 말했다. 해파리는 이 장소와 같은 해안가에서 정상적으로는 매우 빠르게 부패되어지기 때문에, ”그 장소들에서 화석과 지층은 무산소 그리고/또는 과염분(hypersaline) 상황 하에 매우 빠르게 매몰되었음을 가리키고 있다”고 그들은 결론내리고 있었다.

마지막 두 논문의 저자들은 세계의 다른 곳에 있는 비슷한 잘 알려진 대량매몰 지역들을 언급하고 있었다. 어찌됐든 그들의 생각에 의하면, 이 장소들은 (융기와 급격한 매몰이 일어난 후) 세계의 다른 지역들에서 일어난 대륙들의 충돌과 융기, 몇 차례의 빙하기, 소행성들의 충돌들과 수차례의 전 지구적 격변들 속에서도 수억년 동안 평화롭고 조용한 상태로 유지되어 왔다는 것이다.


[1] Jolivet et al, 'Mongolian summits: An uplifted, flat, old but still preserved erosion surface,” Geology, Volume 35, Issue 10 (October 2007), pp. 871-74.
[2] von Bitter, Purnell, Tetrault and Stott, 'Eramosa Lagerst?te—Exceptionally preserved soft-bodied biotas with shallow-marine shelly and bioturbating organisms (Silurian, Ontario, Canada),” Geology, Volume 35, Issue 10 (October 2007), pp. 879-82.
[3] Young et al, 'Exceptionally preserved Late Ordovician biotas from Manitoba, Canada,” Geology, Volume 35, Issue 10 (October 2007), pp. 883-86.



독립적으로 그리고 비판적으로 생각해보라. 만약 당신이 학교 수업에서 세뇌된 수억 수천만 년이라는 시간 틀에서 벗어나, 이러한 사실들을 발견했다면, 당신이 결론지을 수 있는 것은 무엇인가? 위키백과(Wikipedia)의 도표들은 컬러색으로 된 상세하고 권위있는 설명처럼 보인다. 당신은 이러한 도표와 실제 발견되고 있는 사실들이 서로 맞지 않는다는 것을 느낄 수 있겠는가? 증거들은 18-19세기에 이야기꾼들에 의해서 고안된 진화시간표와 깔끔하게 적합된다고 생각되는가?  


지질학은 이미 구체적인 혁명을 진행해오고 있다. 18 세기의 지질학(neptunism, volcanism)은 19 세기에 인정될 수 없었다. 그리고 20세기의 지질학은 전임자들도 알아볼 수 없을 정도로 변형되었다. 1901년에 지구에 관하여 믿고 있었던 거의 모든 사실들은 오늘날에는 불신되고 있다. 또 다른 혁명이 이어질 것이다.


만약 우리가 찰스 라이엘과 찰스 다윈의 거미줄을 우리 마음에서 깨끗이 제거해 버린다면, 그리고 수억 수천만 년에 걸친 점진주의적 선입견 없이 발견되는 증거들을 바라본다면, 그것들은 무엇을 말하고 있는 것으로 보여질까? 달팽이의 눈, 해파리, 공룡의 혈관(06/03/2005) 등과 같은 연부조직들의 보존은 지질주상도(geological column)와 같은 것을 지지하고 있을까?

상자 밖으로 나와 생각하는 것은 쉽지 않은 일이다. 지질학자들이 그들의 지질 도표를 쓰레기통에 버리고 새로이 출발하는 것은 어려운 일일 것이다. 그러나 유감스럽지만 이것은 과학(science)이다. 과학은 어느 쪽이건 증거들이 가리키는 것을 따라가야 하는, 진실을 찾기 위한 열려진 탐구 과정이어야 한다. 과학에서 숭배되고 있는 신성한 송아지는 없어져야할 것이다.

 


번역 - 미디어위원회

링크 - http://www.creationsafaris.com/crev200710.htm 

출처 - CEH, 2007.10. 3.

구분 - 4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4037

참고 : 2647|2543|3868|2547|2278|737|1934|3152|3194|3389|3811|2894|3720|3421|3400|3382|1682|2107|2106|508|3129|2417|2375|3079|3081|3086|2924|2777|1661|2840|2383|2386|2390|456|1810|1983|484|2026|604|450|448|446|2112|2272|2014|2539|1877|1517|1923|2243|2247|2229|2228|2208|1788|920|217|3609|2093|545|755|1906|3671|3596|2844|2674|2511|937|932|284|892|283|282|685|573|2355|2285|2201|2662|2663|3044|2253|925|926|927|928|549|552|2212|2214|913|1916|3172|3734|2471|2441|278|279|634|64|929|2069|3377|1461|749|3957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