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초에 하나님이 천지를 창조하시니라 (창세기 1:1)

생명체를 위한 새로운 처방 : 아연과 충격

생명체를 위한 새로운 처방 : 아연과 충격

 (New Recipe for Life : Zinc and Zap)


    2009. 9. 5. - 두 명의 과학자가 생명의 기원에 관한 상징물인 밀러의 실험(Miller’s experiment)을 뒤엎어 버렸다. 당신은 가스들의 혼합체와 불꽃 방전을 통해 끈적거리는 아미노산들이 만들어졌다는 그림이 거의 모든 교과서들에서 실려 있는 것을 알고 있을 것이다. 그것은 더 이상 믿을 수 없는 것이라고, 아르멘(Armen Mulkidjanian, 오스나브루크 대학)과 미가엘(Michael Galperin, 미국 국립건강연구소)은 주장하였다. 대신에 그들은 아연(zinc)을 생각하고 있는 중이라고, Astrobiology Magazine는 보도하였다. 그 이유는 무엇인가? 밀러의 실험이 가정하고 있는 초기 지구의 실제적 대기에서 생명체는 하나의 에너지 근원을 필요로 했다. 생명의 기원에 대한 ”아연의 세계(Zinc World)” 시나리오가 말하고 있는 것은 ‘아연과 충격(Zinc and Zap)’이다. 

그 둘은 실제적으로 어떠한 설득력 있는 원시 상태의 어떠한 생물발생 이전의 분자들도 만들어내지 못한다. 그들은 진화적으로 오래되었다고 생각하는 단백질들을 보았고, 높은 비율로 아연이 함유되어있는 것을 발견하였다. 1953년 밀러의 실험이 각광을 받은 이후, 과학자들은 초기 지구의 대기는 밀러의 플라스크에 들어있던 가스들과 같지 않았다는 우울한 결론에 도달하게 되었다. 지구의 대기는 환원성이 아니었던 것이다(수소와 다른 활성 원소들을 포함하지 않았다). 지구의 대기는 이산화탄소, 질소, 그리고 다른 중립적 분자들을 포함하고 있었던 것처럼 보였다. ”새로운 대기 가정 하에서 밀러-유레이 실험을 반복해왔던 연구자들은(밀러를 포함하여) 이 새로운 혼합 기체들은 아미노산들을 만들 수 없다는 것을 보여주었습니다.”

그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 아르멘과 미가엘은 심해열수구(hydrothermal vents)에 황화아연(zinc sulfide)이 생분자들을 건설하는데 필요했던 반응 잠재력을 제공했을 수도 있었을 것이라고 제안하였다. 예를 들어 태양빛이 차단된 아연은 빛에너지를 저장한다. ”아르멘은 한때 자외선에 노출된 황화아연은 식물들이 하는 것과 같이 효율적으로 이산화탄소를 감소시킬 수 있다고 설명하고 있다.” 식물들은 생물학에서 가장 복잡한 시스템의 하나인 광합성(photosynthesis)을 수행하여 빛을 수확하는 정교한 나노기계(nanomachines)들을 가지고 있다는 사실을 그들은 언급하지 않았다.

그 두 사람은 아연 이론을 테스트해보기 위해서는 많은 연구들이 필요할 것이라는 것을 인정하고 있었다. NASA의 우주생물학자인 맥스 번스타인(Max Bernstein)은 공손히 인정하였다 : ”그 이론이 채택될 것인지 아닌지에 대해서 나는 말할 수 없다. 그러나 나는 생명발생 이전의 상황 하에서 가설과 일치하는 유효한 반응들에 대한 많은 실험적 증거들을 볼 수 있기를 바란다.” 



이러한 농담 같은 가설은 논평할 가치조차 없는 것이다. 하지만 그것은 역으로 몇 가지 좋은 사실을 알려주고 있다. : (1)이 논문은 독자들에게 밀러의 실험은 오류였다는 사실을 알려주고 있었다. 그리고 (2)우주생물학자들은 실험적 증거들을 제시할 필요를 못 느끼는 의사과학의 이야기꾼들임을 다시 한번 보여주고 있는 것이다. (Useful Lie : 05/02/2003, 08/06/2006, 06/29/2007).

 

*참조 : 생명체 기원에 아연 관여 (2009. 9. 4. 매일경제)
http://news.mk.co.kr/se/view.php?year=2009&no=466440



번역 - 미디어위원회

링크 - http://creationsafaris.com/crev200909.htm#20090905a

출처 - Creation-Evolution Headlines, 2009. 9. 5.

구분 - 3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4719

참고 : 4602|4598|4675|4461|3981|3985|4021|4234|4173|4278|4152|4108|4055|3907|3738|3769|3605|3675|3322|3245|3180|3135|3075|3053|3067|2698|2660|2589|2533|2520|2359|2309|2055|2040|1981|1905|1612|354|164|4657|4550|4571|4506|4481



서울특별시 중구 삼일대로 4길 9 라이온스 빌딩 401호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오경숙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중구 삼일대로 4길 9, 라이온스빌딩 401호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