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린 목의 진화 원동력은 구애 경쟁?

미디어위원회
2022-06-27

기린 목의 진화 원동력은 구애 경쟁?

(Giraffe Neck Evolution?)

by Frank Sherwin, D.SC. (HON.)

 

   "기린(giraffe)의 긴 목이 어떻게 진화했는지는 오랫동안 진화론적 미스터리였다"라고 최근의 한 기사는 말했다.[1] 수십 년 동안 진화론자들은 기린의 목이 천천히 늘어나서 아프리카 평원의 높은 나뭇잎에 도달했다고 생각했다. 오늘날 몇몇 진화론자들은 '긴 목을 진화시킨 원동력'이 될 수 있었던 것은, 수컷들이 서로 대치하며 2~3m 길이의 목을 전투에서 휘두르는 구애 경쟁(courtship competition)이었다고 믿고 있었다.

이 연구는 기린의 긴 목이 어떻게 진화했는지를 이해할 뿐만 아니라, 구애 투쟁과 먹이 압력의 광범위한 통합을 이해하는 데 기여한다. 실제로 수컷 기린의 목 길이는 사회적 위계질서와 직결돼 있고, 구애 경쟁은 긴 목의 진화를 이끈 원동력이다.[1] 

중국과학원의 척추동물 고생물학 및 고인류학 연구소의 진화론자들은 "1700만 년 전"에 살았다고 주장되는 디스코케릭스 시츠히(Discokeryx xiezhi)라 불리는 기괴한 초기 원시 기린류의 활동에 대한 연구를 수행했다. 그들은 "완전한 두개골과 네 개의 경추를 발견했다"는 것이다. 그리고 그것은 "머리 한가운데(정수리)에 원반(disc) 같은 커다란 오시콘(ossicone, 뿔같은 구조)이 발달한 것을 포함하여, 포유류들 사이의 많은 독특한 특징을 갖고 있었다"라고 중국과학원의 덩 타오(Deng Tao) 교수는 말했다.[1]

오늘날의 기린과 멸종한 디스코케릭스 시츠히는 동일한 기린 상과(superfamily Giraffoidea)에 속하지만, 목과 두개골의 형태가 크게 다르기 때문에, 진화적으로 친척이 아니다.

또한 이것은 사모테리움 메이저(Samotherium major)라고 불리는, 또 다른 멸종된 기린 속의 경추 해부학에서도 사실이다.

중간형태 기린류의 거의 완전한 목 뼈들의 예외적인 발견은 해부학적 특징에 대한 포괄적인 분석과 함께, 짧은 목의 오카피(Okapi)와 긴 목의 기린과의 비교를 가능하게 한다. 사모테리움은 기린이나 오카피의 직접적인 조상은 아니지만, 현존하는 두 분류군과 몇 가지 공통적인 특성을 공유하고 있다.[2]

주목할만하지만, 목의 진화적 변환에 중요한 역할을 했던, 중간형태 목을 가진 기린류의 형태학적 특징은 거의 알려져있지 않다. 가까운 친척이지만, 이들 종은 긴 목 기린의 직접적인 조상은 아니다.[2]

그 기사는 조심스러운 어조의 추정 이야기로 끝나고 있었다.

이 시기의 기린 조상들 중에서, 짝짓기하는 수컷들은 그들의 목과 머리를 흔들면서 그들의 경쟁자들을 공격하는 방법을 개발했을 가능성이 있다. 이러한 극단적인 투쟁은 성선택(sexual selection)에 의해서 뒷받침되었고, 따라서 기린의 목은 2백만 년 동안 빠르게 길어져 현존하는 기린속(Giraffa)이 되었다.[1]

비진화론자들은 기린 목 화석의 발굴을 계속 기다리고 있는데, 이것은 "2백만 년" 동안에 기린 목이 점점 더 길어져, 짧은 목-긴 목의 변화에 대한 직접적인 기록이 될 수도 있다는 것이다.

... 기린류의 생태학적 적소 경계에서 종 내의 구애 경쟁이 극심하게 진행되었을 수 있으며, 이는 다시 극단적인 형태학적 진화(즉, 대진화)를 촉진했을 수 있다.[1]

분명히 "디스코케릭스 시츠히의 경추는 매우 튼튼하고, 머리와 목 사이, 그리고 경추 사이에 포유류에서 가장 복잡한 관절을 갖고 있다"[1] 이것은 기린 목의 진화 미스터리를 풀기 어렵게 만들고 있다.

  

References

1. Staff Writer. Strange fossil solves giraffe evolutionary mystery. Phys.org. Posted on phys.org June 2, 2022, accessed June 4, 2022.

2. Danowitz, M. et al. 2015. The cervical anatomy of Samotherium, an intermediate-necked giraffid. Royal Society Open Science. 2(11).

*Dr. Sherwin is Research Scientist at the Institute for Creation Research. He earned an M.A. in zoology from the University of Northern Colorado and received an Honorary Doctorate of Science from Pensacola Christian College.

 

*관련기사 : 기린 목의 수수께끼가 풀렸다? (2022. 6. 3. the Science plus)

http://www.thescienceplus.com/news/newsview.php?ncode=1065572928195593

 

*참조 : 용각류와 기린의 긴 목은 진화론을 부정한다.

http://creation.kr/NaturalSelection/?idx=3009974&bmode=view

진화론을 지지하지 않는 기린의 유전체

https://creation.kr/Mutation/?idx=6603132&bmode=view

기린의 긴 목은 진화로 설명 불가능

http://creation.kr/animals/?idx=1290941&bmode=view

기린은 강력한 심장을 가지고 있었다.

http://creation.kr/Mutation/?idx=1289802&bmode=view

기린의 목이 긴 까닭은?

http://creation.kr/Columns/?idx=1848915&bmode=view

키가 큰 공룡들은 머리를 들 수 없었는가?

http://creation.kr/Dinosaur/?idx=1294547&bmode=view

용불용설→돌연변이설→단속평형설

http://creation.kr/Mutation/?idx=1289714&bmode=view

용각류 공룡이 직면했을 긴 목의 물리학 : 기린에서 발견되는 놀라운 기관들이 공룡에도 있었을까?

http://creation.kr/Dinosaur/?idx=1294601&bmode=view

어른들을 위한 동화

http://creation.kr/NaturalSelection/?idx=1290254&bmode=view

공작새 꼬리에 대한 허튼 소리? : 다윈의 성선택 이론은 실패하고 있다.

http://creation.kr/Mutation/?idx=1289759&bmode=view

수컷 공작의 화려한 깃털은 암컷에게 매력적이지 않다 : 성선택 이론의 완전한 붕괴

http://creation.kr/NaturalSelection/?idx=1290283&bmode=view

약자생존과 폐기되는 성선택

http://creation.kr/NaturalSelection/?idx=1290308&bmode=view

큰부리새의 부리는 성선택과 상관이 없었다.

http://creation.kr/Variation/?idx=1290415&bmode=view

새들로 인해 놀라고 있는 진화론자들. : 공작, 앵무새, 벌새, 타조에 대한 진화 이야기

http://creation.kr/animals/?idx=1291178&bmode=view

수컷이 암컷보다 더 진화되었는가?

http://creation.kr/NaturalSelection/?idx=1290278&bmode=view

진화론자들의 예측은 계속 빗나가고 있다 : 박테리아, 새둥지, 광합성, 성선택, 동갑동물, 판다, 토마틸로

http://creation.kr/NaturalSelection/?idx=1290316&bmode=view

진화론 : 늘 번복되는 이론 ; 칙쇼루브 충돌, 성선택, 셰브론, 스토로마톨라이트...

http://creation.kr/Textbook/?idx=1289649&bmode=view

유물론자들의 과학이 아직까지 설명할 수 없는 것들 : 피자식물과 딱정벌레의 기원, 성선택, 이빨들의 진화, 생명계통수...

http://creation.kr/NaturalSelection/?idx=1290280&bmode=view

‘진화압력’이라는 속임수 용어

https://creation.kr/NaturalSelection/?idx=11454713&bmode=view

마약과 같은 진화론 : “그것은 진화한 것이다”라고 말하며, 모든 것을 설명한다.

https://creation.kr/NaturalSelection/?idx=10637096&bmode=view

진화론자들도 자연선택의 문제점을 지적하고 있다 : 진화론은 오늘날의 플로지스톤이다

https://creation.kr/NaturalSelection/?idx=9736922&bmode=view


출처 : ICR, 2022. 6. 13.

주소 : https://www.icr.org/article/giraffe-neck-evolution/

번역 : 미디어위원회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21-서울종로-1605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