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BRARY

KOREA  ASSOCIATION FOR CREATION RESEARCH

창조신앙

고생물학 박사로서 젊은 지구를 믿는 사람이 있는가?

고생물학 박사로서 젊은 지구를 믿는 사람이 있는가? 

(Are There Any Young-Earth Ph.D. Paleontologists?)


     실제로 있다. 그리고 그 수는 증가하고 있다. 지난 금요일에 그러한 고생물학자(paleontologists)들 2명이 창조박물관(Creation Museum)을 방문했다.

리버티 대학(Liberty University)의 교수인 마커스 로스(Marcus Ross) 박사는 그에 대한 특집 기사를 쓰고 있는 한 유명한 대중 잡지의 기자와 함께 이곳을 방문하였다. 그들은 뉴욕타임즈 지가 2007. 2.12일 로스 박사를 취재하여 보도했던 기사에 의해 흥미를 가지고 있었다. 그 기자는 로스 박사와 리버티 대학의 드위트(David DeWitt) 박사와 3일 간을 보냈다. 그리고 이제 창조박물관을 방문하여 여러 전시물들에 대한 로스 박사의 설명과 의견을 들으며 관람하기를 원하고 있었던 것이다. 로스 박사는 AiG 창조박물관 내에서 상영되고 있는 비디오나 표지물들의 대본을 쓸 때 참여했던 과학자 중의 한 사람이다.

로스 박사는 펜 주립 대학(Penn State University)을 졸업하고, 사우스 다코타 광산학교(South Dakota School of Mines)에서 석사를 받고, 로드 아일랜드 대학(University of Rhode Island)에서 박사 학위를 받은 척추동물 고생물학자(vertebrate paleontologist)이다. 세속 과학의 많은 사람들은 고생물학을 전공한 사람들 중에서 젊은 지구 창조론자는 없다고 주장한다. 그러나 박사논문 심사관이었던 파스토브스키(David Fastovsky)는 그의 연구는 나무랄 데 없으며, “그는 엄격한 과학적 틀과 전통적인 과학적 형식 안에서 연구하고 있는 중이다”라고 뉴욕 타임즈는 보도하고 있다.
 
남침례신학교(Southern Baptist Theological Seminary)의 교수인 와이즈(Kurt Wise) 박사 또한 금요일에 박물관에 기증되어졌던 메이존 크릭(Mazon Creek) 화석 소장품들을 평가하기 위해서 창조박물관을 방문했다. 와이즈 박사는 AiG의 박물관 소장품들에 대한 부 전시책임자로서 봉사하고 있다. 그는 또한 여러 비디오물의 대본들을 쓰고, 박물관에 전시품들을 전시하는 데에 많은 참여를 했다.

와이즈 박사는 무척추동물 고생물학자(invertebrate paleontologist)이다. 그는 시카고 대학(University of Chicago)을 졸업하고 하버드 대학(Harvard University)에서 석사와 박사 학위를 취득하였다. 그곳에서 그는 유명한 진화론자였던 스테판 제이 굴드(Stephen J. Gould) 박사 밑에서 연구를 하였다. 작년 남침례신학교에서 자리를 잡기 이전에, 와이즈 박사는 테네시주 데이튼(Dayton)의 브라이언 대학(Bryan College)에서 오리진(Origins) 프로그램의 책임자를 맡고 있었다.  
 
이 사람들은 하나님이 지구와 우주를 1만년 이내에 창조하셨다는 하나님의 말씀을 믿고 있는 증가하고 있는 잘 훈련된 과학자들 중의 일부이다.  



번역 - 미디어위원회

링크 - http://blogs.answersingenesis.org/museum/2007/10/11/are-there-any-young-earth-phd-paleontologists/

출처 - Creation Museum, October 11th, 2007

구분 - 3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4075

참고 : 3688|3922|3434|3436|3334|3377|3300|3212|3156|2835|2745|2088|243|240|239|238|235|234|233|231|1147|3949|2527|3107|3391|2443|2535|2531|2334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