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층과 화석그동안 얼마나 많은 화석들이 발견됐으며, 발견된 화석들은 무엇을 말하고 있습니까?

1859년 다아윈이 '종의 기원' 이라는 책을 통해 진화론을 발표한 후 140여년 동안 25만종의 생물들이 1억개 이상 화석으로 발견되어 수천의 박물관에 보관되어 있지만, 진화를 증거 하는 화석은 하나도 발견되지 않았다. 육상척추동물 중 생물분류학상 목(orders) 에 해당하는 살아있는 동물의 97.7%가 화석으로 거의 모두 발견되었으나, 진화의 증거는 발견되지 않았다. 우리는 국회의원 선거 때에 1% 이하의 출구조사 자료를 가지고도 당선후보를 정확히 예측하는 보도들을 종종 보았을 것이다. 수백만종의 동식물의 엄청난 진화가 사실이라면 벌써 화석으로 그 증거들이 나왔어야 한다. 97.7%의 동물들이 발견되고, 1억개 이상의 화석이 발견되었는데도 입증되지 않는 이론은 사실이 아닌 것이다. 앞으로 진화를 증거 할 화석이 발견될 것이라는 막연한 기대는 이제는 하지 않는 것이 옳다. 진화론자들은 가끔 몇몇 유인원의 화석과 시조새의 화석을 진화의 증거로 제시하지만, 이들은 전혀 진화의 증거가 될 수 없음이 밝혀졌다. 그리고 중간화석이라고 주장하는 것들도 종 내의 소규모적인 변화가 일어난 것들뿐이다. 초창기 진화론자들은 앞으로 화석이 다량으로 발견되면 진화론이 입증될 것이다 라고 하였으나 그 반대로 화석이 발견되면 될수록 진화론이 틀렸음이 입증되고 있는 것이다.(37, 38, 39, 40)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