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층과 화석공룡은 처음부터 초식성과 육식성으로 창조되었습니까?

창세기 1장 끝 부분에, 성경은 우리에게 하나님이 인간뿐만 아니라 모든 동물에게 식물을 먹게 될 것이라고 가르쳤다. 거기에는 육식성 행위나 고기를 먹거나 명백하게 죽음도 없었다. 그러나 우리는 일부 공룡이 육식성이었다는 것을 화석기록에서 본다. 우리는 확실히 이것을 모른다. 그러나 그것은 많은 공룡들이 육식성 행위를 지적하는 이빨과 공격용, 방어용 무기를 가졌음을 알게 한다. 그런데 성경은 공룡이 창조되었을 때 그들은 모두 초식성 동물이었다는 것을 우리에게 알려준다. 심지어 티라노사우루스 같은 공룡조차도 육식성 동물은 아니라는 주장이 있다. 왜냐하면 오늘날 살아있는 많은 초식성 동물들도 길고 날카로운 이빨을 가지고 있기 때문이다. 티라노사우루스의 이빨이 그의 턱에서 뿌리가 깊지 못하고, 싸움에서 쉽게 쫓겨난다는 것이 밝혀졌다. 또한 그의 팔은 너무 짧아서 먹이들이 그의 입에 다다를 수가 없었다. 다시 말해서 공룡에게 육식성 행위가 있었다고 단정 지을 수 없다.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