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BRARY

KOREA  ASSOCIATION FOR CREATION RESEARCH

창조설계

생물들의 흥미로운 본능들 : 꿀벌, 늑대, 비버, 캥거루, 말리포올의 본능

생물들의 흥미로운 본능들 

: 꿀벌, 늑대, 비버, 캥거루, 말리포올의 본능 

(Intriguing instincts)


      많은 생물체들은 매우 놀라운 묘기들을 수행하고 있다. 예를 들면 제왕나비[1], 거북이[2], 철새[3], 물고기들의 정확한 항로, 그리고 개미들의 보행[4], 곤충들의 편승[5], 새들의 둥지 디자인, 거미의 거미줄 짓기, 비버의 댐건설과 집짓기[6] 등과 같은 것들이다. 그들은 어떻게 이런 일들을 해낼까? 때때로 그것은 포괄적인 용어로 ‘본능(instinct)’이라고 ‘설명’된다. 그렇지만 이것은 이런 행위들의 뒤에 있는 독창적인 정교함을 덮어버리고 있는 것이다.


꿀벌들

꿀벌들은 벌집을 만들 때 어떤 눈부신 기술을 사용한다. 벌집 속에 있는 어떤 유충들은 벌들이 준비한 특별한 먹이(로열 젤리)를 공급받는다. 그것은 보통의 꿀벌 한 마리가 더 크고 특이한 여왕벌 한 마리가 되도록 하는 믿을 수 없는 변화를 일으킨다. 어떻게 그 꿀벌들은 자기들에게 여왕들이 필요한지를 알고 있었는가? 유모 꿀벌들은 로열젤리를 만드는 첨단기술의 요리법을 어디에서 습득했을까? 꿀벌들은 겨우 수 주 동안만 살기 때문에, 그들은 모두가 일을 해야만 한다. 벌집에 있는 어떤 놈들은 통풍기술자들인데, 그들은 그들의 날개가 닳아 망가질 때까지 날개를 똑바로 펴고 계속 윙윙거린다. 벌집 속으로 신선한 공기를 유입시키는 것은 그들의 필생의 임무이다. 또한 어떤 꿀벌은 동료 일벌들에게 어디서 화밀을 찾는지를 알려주는 매혹적인 춤을 춘다[7]. 그리고 소형 비행로봇 공학자들이 부러워할 정도로 놀라운 항법체계를 가지고 있다.[8].

꿀벌들은 보통의 꿀벌을 초대형의 여왕벌로 기적같이 바꿀 수 있는 특별한 먹이를 만드는 방법을 알고 있다.


어미 본능들

어미와 새끼의 삶에서보다 더 극적이고 본능적인 그리고 삶과 죽음을 결정하는 지식을 우리는 어디에서도 보지 못한다.

첫 새끼들의 출산 때가 다가왔다는 것을 ‘알고’ 젊은 늑대는 자기가 준비해둔 굴속으로 은둔한다. 늑대는 각각의 새끼들이 태어났을 때 탯줄을 반으로 자르고 새끼를 핥아서 씻을 줄을 ‘안다.’ 새끼를 핥음으로 젖이 나오도록 자극하고 새끼들이 빨 줄을 알고 있는 젖꼭지로 새끼를 인도한다. 어떻게 어미와 새끼는 그들이 해야 할 일을 알고 있는가?

.비버(beavers)들은 자기들의 집을 지을 때 필수적인 산소를 공급하기 위해서, 집 꼭대기에 통기구멍을 만들어야하는 것을 알고 있다.


어미 캥거루(kangaroo)가 출산할 때, 새끼는 사람의 새끼손가락 끝마디 정도의 크기에 불과하다. 새끼는 즉시 산도로부터 어미의 털을 통과하여 새끼주머니(pouch)까지 그야말로 역사적인 등반 여행을 시작한다. 주머니 안으로 타고 내려와, 어미의 젖꼭지 위에 자리를 잡고, 그곳에서 수 주동안 덜컹거림을 견디며 붙어있다. 사실 새끼는 매우 단단히 붙어있어서 그를 떼어내는 것은 그의 입과 어미에게 상처를 입힐 정도이다. 캥거루 새끼는 어미의 온몸 위를 여기저기 기어 다니다가 우연하게 어미의 주머니를 발견하는 것이 아니다. 그 대신 새끼는 성공을 확신하며 하나의 행동 지침 계획을 뒤따르고 있다. 그렇지 않으면, 새끼는 금방 죽어버릴 것이다. 새끼는 이 점에서 매우 취약하다. (만일 그가 무엇을 해야 하는지 알지 못했다면, 더 이상의 캥거루는 존재하지 못했을 것이다.[9]


말리포올(Mallee Fowl)은 알을 부화시키기 위해 낙엽으로 만든 퇴비 더미를 사용한다. 이 새는 퇴비에서 유기물질의 부패로 발생되는 열을 다루는 극히 중대한 지식을 가지고 있다. 예를 들면 말리포올은 햇볕이 들도록 낙엽층을 걷어 내어 태양열 난방을 사용하기도 하고, 열을 보존하기 위하여 가열된 낙엽층을 덮기도 한다. 만약 과열이 되는 경우, 환기를 실시하기도 한다. 말리포올은 정규적으로 ‘오븐’ 내의 온도를 재어보고, 달걀들이 부화하기 위한 적정한 온도 범위를 유지한다.[10] 그 새는 어떻게 이 모든 것들을 배웠을까? 만약 그 새가 그러한 일을 잘못 수행한다면, 그는 짝에게 ”허니, 내가 아이들을 실수로 요리해 버렸어”라고 설명해야할 지도 모른다.


입력되어 있는 프로그램들

특별히 생물들은 그러한 지식을 발전시키고, 배우고, 가르칠 수 없는데, 그러한 지식을 어디에서 얻고 있는가? 분명히 모든 생물들에는 단지 생물체의 신체적 구조에 더하여, 작동 중인 ‘소프트웨어 프로그램’들이 들어있음이 분명하다. 그리고 이들 프로그램들은 세대에서 세대로 전달된다. 이러한 프로그램들은 그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입력시킨 천재적인 프로그래머를 가리키고 있는 것이다.



References
1. Poirier, J., The magnificent migrating monarch, Creation 20(1):28–31, 1997.
2. Sarfati, J., Turtles—reading magnetic maps, Creation 21(2):28–31, 1999.
3. Catchpoole, D., Wings on the wind, Creation 23(4):16–23, 2001.
4. Sarfati, J., Ants find their way by advanced mathematics, Journal of Creation 15(2):11–12, 2001.
5. McQueen, R., Hitch-hiking insects, Creation 20(3):54–55, 1998.
6. Dreves, D., Beavers, Creation 15(2):38–41, 1993.
7. Doolan, R., Dancing bees, Creation 17(4):46–48, 1995.
8. Sarfati, J., Can it bee? Creation 25(2):44–45, 2003.
9. Driver, R., Kangaroos: God’s amazing craftsmanship, Creation 20(3):28–31, 1998; <www.creationontheweb.com/kangaroo>.
10. Doolan, R., Peeping in on the thermometer bird, Creation 13(4):10–12, 1991.

 

*참조 : Animals Outsmart Scientists (Headlines, 2008. 5. 15)  
http://creationsafaris.com/crev200805.htm#20080515a



번역 - 미디어위원회

링크 - http://creationontheweb.com/content/view/5225/

출처 - Creation 29(4):28–30, September 2007

구분 - 3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4365

참고 : 4359|4356|4355|4338|4322|4319|4274|4239|4220|4219|4212|4209|4197|4193|4151|4056|4041|4070|4028|3999|3990|3977|3976|3947|3942|3926|3912|3908|3870|3864|3857|3855|3840|3839|3828|3817|3806|3803|3740|3690|3674|3670|3639|3638|3629|3624|3610|3402|3394|3358|3324|3318|3313|3276|3231|3143|3105|3075|3034|3005|2988|2952|2940|2920|2910|2899|2857|2733|2610|2606|2603|2475|2396|2393|2371|2340|2318|2299|2125|2133|2020|1896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