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BRARY

KOREA  ASSOCIATION FOR CREATION RESEARCH

창조설계

정전기를 띠는 거미줄은 과학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정전기를 띠는 거미줄은 과학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Magnetic Spider Webs Attract Scientists' Attention)


      아니, 이것은 공상과학이 아니다. 그것은 실제이다. 거미줄(spider web)은 먹이를 포획하기 위해서 전기(electricity)를 사용한다. 최근 연구자들은 이들 거미의 경이로운 구조물에서 추가로 환경에 미치는 혜택을 발견했다.


거미줄의 접착제 같은 코팅 내에 들어있는 전기적 특성은 주위의 자기장을 변경시킨다. 잠재적인 먹이가 근처에서 비행할 때, 거미줄은 밖으로 튀어나가 작은 자석처럼 목표에 달라붙는다.

거미줄은 음전하 또는 중성을 띤다. 반면에 곤충의 몸은 종종 양전하를 띤다. 2013년에 연구자들은 거미줄이 중성전하를 띤 곤충보다 양전하를 띤 곤충을 매우 큰 효율로 낚아채는 것을 발견했다.[1]


어떻게 거미는 첨단 마이크로 전자공학을 이용한 제조를 배웠는가? 빅토르는 UC 버클리 보도에서 말했다. ”정전기 전하는 도처에 있다. 우리는 이것이 특수한 거미줄의 진화를 유도했을 수 있다고 제안한다.”[1] 그러나 새로운 기술의 발명을 촉진한 정전기를 관측한 사람이 있는가?

이제 별도의 연구팀은 거미줄의 전기적 전하가 단지 곤충만이 아니라, 다른 것도 포획함을  보고하고 있었다.


Naturwissenschaften 지에 논문을 게재한 두 명의 옥스포드 과학자들은 거미줄이 꽃가루(pollen)도 끌어당기고, 그것을 의도적으로 소비하고 있음을 기술하고 있었다.[2, 3] 선임 저자인 프리츠(Fritz Vollrath)는 옥스포드 보도 자료에서 말했다. ”공기를 통해 움직이는 모든 것은 정전하를 발생시킨다. 그래서 거미줄이 이것을 사용해서 먹이를 활발하게 포착하는 것을 보는 것은 매혹적이다.”[4]


심지어 거미줄은 특정 화학물질도 포획한다. ”거미줄이 또한 오염물질도 포획한다는 것은 커다란 보너스이다. 그것은 세계적으로 농약 등의 화학물질 추적과 공기질을 평가하는 데에 저렴한 자연적 방법을 제공하고 있다”라고 프리츠는 말했다.[4]


그래서, 이 다음에 거미줄이 당신의 얼굴에 묻었을 때, 기분 나쁜 마음을 갖지 말고, 거미줄을 털어내기 전에, 거미줄이 우리의 공기를 정화하고 있다는 사실을 기억하라.



References

1.Sanders, R. Spider webs more effective at snaring electrically charged insects. UC Berkeley News. Posted on berkeley.edu July 4, 2013, accessed January 20, 2014.
2.Vollrath, F. and D. Edmonds. 2013. Consequences of electrical conductivity in an orb spider's capture web. Naturwissenschaften. 100 (12): 1163-1169.
3.Thus, orb-weaving spiders should not be described as carnivorous but as omnivorous.
4.How electricity helps spider webs snatch prey and pollutants. University of Oxford news release. Posted on ox.ac.uk December 8, 2013, accessed January 20, 2014.

 

*관련기사 : 정전기 띤 거미줄, 먹이 향해 튀어나가 (2014. 1. 15. 파이낸셜뉴스)
http://www.fnnews.com/view?ra=Sent1101m_View&corp=fnnews&arcid=14011509574694&cDateYear=2014&cDateMonth=01&cDateDay=15

새총처럼 거미줄 쏴 먹이잡는 ‘스파이더맨’ 신종거미 (2014. 1. 22. 나우뉴스)
http://nownews.seoul.co.kr/news/newsView.php?id=20140122601013



번역 - 미디어위원회

링크 - http://www.icr.org/article/7882/

출처 - ICR News, 2014. 1. 29.

구분 - 3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5850

참고 : 5839|5327|4856|5103|4494|1428|4772|4846|5031|3143|2944|2894|5068|5174|5127|4778|5757|5746|3840|3828|5439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