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종의 시작은? (1)



I. 서론 :  없어져야 할 단어 “인종”



오늘날 많은 사람들은 이 땅 위의 사람들, 소위 말하는 “인종들”의 기원에 대하여 당황해 한다. 그러나 성경과 인정된 과학적인 원리들은 쉽게 이해할 수 있는 대답들을 제공한다. 그것들은 이 중요한 문제에 대한 당신의 모든 생각에 도전을 할 것이다.



1800 년대, 다윈(Charles Darwin)의 진화론이 두루 퍼지기 전, 대부분의 사람들은 “인종들”에 대하여 ”영어 인종”, “아이리쉬 인종” 등등으로 불렀다. 그러나 이러한 말들은 다윈이 자연선택에 의한 종의 기원, 즉 삶의 투쟁에서 우호적인 인종의 보존(On the Origin of Species by Means of Natural Selection or the Preservation of Favoured  Races in the Struggle for Life)이라는 책을 펴내면서 모두 바뀌게 되었다.




다윈의 진화론은 ‘여러 사람들의 그룹 (people group)’ 다시 말해서 “인종들”은 각각 다른 시점과 다른 속도로 진화되었기 때문에, 어떤 그룹은 다른 그룹의 사람들보다 더 유인원(Ape)에 가까운 조상들을 닮았다’ 라고 가르치는 인종주의 속성의 철학이 되어 왔다. 예를 들면, 호주의 원주민(Australian Aborignies)은 유인원 같은 조상들과 그 이외의 인류 사이의 빠진 고리(missing link)로 생각해왔다 1. 이러한 생각은 호주의 원주민에 대한 무서운 편견과 불공평을 행하는 결과를 가져왔다 2. 한 대표적인 진화론의 대변자(Stephen Jay Gould)는 “인종주의에 대한 생물학적인 논쟁들은 1850년 전에도 일상적인 일들이었지만, 진화론이 받아들여진 후에는 수십배로 증가했다”라고 말했다 3.




한 아프리카의 피그미(pygmy)를 오랑우탄과 함께 브롱스 동물원(Bornx Zoo, 뉴욕시 소재)의 우리에 넣어 전시했다는 사실은 진화론적인 생각으로 더욱 거세진 인종주의적인 사고방식 때문이 있었다 4.




다윈의 진화론으로 말미암아, 많은 사람들은 이 세상에 살고 있는 다른 사람들의 그룹들을 진화론적인 철학 체계 안에서의 다른 “인종들”이라고 생각하기 시작했다. 그 결과 오늘날 많은 사람들은 의식적이든 무의식적이든지 다른 사람들의 그룹들에 대해 뿌리 깊은 편견을 가지게 되었다.




그러나 현재 이 세상에 살고 있는 모든 사람들은 한 종(種, Homo sapiens sapiens)으로 분류된다. 현재 과학자들은 생물학적으로 단 한 종의 사람들만이 존재한다는 것을 인정한다. 한 예로, 아틀란타에서 열린 학술 모임(Advancement of Science Convention)에서 한 과학자는, “인종이라는 것은 기록된 역사의 사건들에 의해서 조성된 인식에 의한 사회적인 개념(social construct)이지, 근본적인 생물학적 실재가 아니다” 라고 말했다 5. 이 사람은 계속해서, “ 그런데 정말 이상하게도 그 사상은 미국의 제조업 발달과  아주 밀접하게 나타나고 있다”라고 말했다 5.




미국의 ABC News의 과학면은 인종의 개념에 대한 연구보고에서, “점점 더 많은 과학자들은 사람들을 서로 분리시키는 차이점들은 문화이지 인종이 아니라는 것을 발견하고 있다. 심지어 일부의 과학자들은 ‘인종’ 이라는 단어는 의미가 없기 때문에 사용되어서는 안된다” 라고 말했다 6. 이 보고는 계속해서, “우리는 사람들을 넓은 범주에 넣는데 편리하니까, 대부분은 그 사람들을 속박하기 위해서 …, 인종의 개념을 받아 들인다. 가장 극악무도한 예는 히틀러의 독일이었다. 인종적인 편견은 이 세상 전체에 일반적인 것으로 되어있다” 7.




1998년 한 전문지 (Journal of Counseling and Development)에서 연구자들은 “인종”이라는 단어는 근본적으로 전혀 의미가 없으므로 폐기되어야한다고 주장했다 8.




다윈의 진화론과 그 결과로 인한 편견들로 인한 영향이 있기때문에, 우리는 모든 사람들, 특히 크리스천들은 “인종(들)”이라는 단어를 버려야한다고 믿는다. 우리는 그 대신 이 세상에 있는 다른 “사람들의 그룹, 혹은 사람군(people group)” 이라고 부를 수 있을 것이다.



*Ken Ham, Dr. Carl Wieland, & Dr. Don Batten



 



* 지면 관계상 생략한 참고 문헌은
http://www.answersingenesis.org/radio/pdf/races_booklet.pdf
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분류:성경-역사
출처:Answers in Genesis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21-서울종로-1605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