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질주상도 4 (The Geologic Column 4) : 화산활동, 빅혼분지, 대륙이동설

지질주상도 4 (The Geologic Column 4) 

: 화산활동, 빅혼분지, 대륙이동설


화산활동의 증거 (Volcanic Signatures)

화산 활동은 또 다른 의문을 증가시킨다. 각 화산분출은 화학적 증거를 가지고 있다. 화산 분출이 그 퇴적층 위에 특정한 화학적 지문을 남긴다는 것은 잘 알려져 있다. 활화산에 관한 연구에서, 이 화학적 지문은 꽤 독특하다. 만일 같은 화산이 적어도 3개월 후에 분화하면, 그 지문에서 탐지할 수 있는 차이를 가질 것이다.4, 5  

지질기둥에서 많은 퇴적층들은 그 안에 화산성 퇴적물을 가지고 있다. 화산성 퇴적물을 포함하고 있는 20개가 넘는 지층이 있는 어떤 장소(예: 옐로우스톤 국립 공원의 층리화된 화석림)에서, 그 엄청난 모든 지층들 사이에 단지 3 개 내지 4 개의 다른 화산성 '지문'이나 '증거' 만 있다는 사실은 매우 흥미롭다. 4

각 지층이 형성되는데 수천 년이 걸렸을 것으로 추정한다면, 이것이 어떻게 있을 수 있을까? 만약 다른 지문들이 많지 않다면, 매 지층들은 명백하게 적어도 하나의 유일한'지문”을 가지고 있어야만 한다. 그러나 이러한 일은 일어나지 않는다. 실제로, 그것은 훨씬 더 흥미롭다. 많은 경우에 있어서, 바닥지층의 화학적 지문은 꼭대기 층에서 발견되는 지문과 정확히 같다.4

 

기념비 계곡 (Monument Valley)

또한 기념비 계곡(Monument Valley)과 같은 곳은 중요한 문제를 안고 있다. 이 계곡에는, 어딘지 모르는 곳의 바닥으로부터 삐죽 튀어 나와있는 지층들이 있다. 이것들은 지질기둥에 어울리는 퇴적층이나, 그 주변의 모든 층, 즉 기둥의 나머지는 다 사라졌다. 왜 이 퇴적층들은 여전히 그곳에 있을까?

현재의 설명에 따르면'풍화작용”에 의해 기둥의 나머지 부분들이 없어져서 이처럼 거대한 계곡의 중앙에 작은 일부만 남겨놓았다는 것이다.4 도대체 어떻게 이 작은 부분만이 수백만 년에 걸친 어떤 현저한 풍화작용을 피하고, 전 계곡의 나머지 부분은 침식되어 버렸을까? 우리가 보는 것은 홍수 동안 물의 흐름으로 일어난 사건을 보고 있는 것은 아닐까? 부드러운 토양에 일어난 홍수... 잘 연관이 되지 않는다면, 기념비 계곡과 같은 곳을 떠올려 보라.

우리가 기념비 계곡에서 보는 것은 광대한 시간(eon)에 걸친 선택적 침식이라는 현재의 대중적인 생각보다는 거대한 홍수, 빠른 퇴적작용, 그리고 빠른 지표류(surface runoff, 地表流)에 의한 급속한 물의 운동이라는 생각과 훨씬 더 잘 일치하는 것 같다.

 

빅혼 분지와 베어투스 산 (Big Horn Basin and Beartooth Butte)  

옐로스톤 국립 공원 근처에 위치하는 빅혼 분지(Big Horn Basin)와 베어투스 산(Beartooth Butte) (Butte; 평원에 우뚝 솟은 고립된 산)은 아직도 또 다른 흥미로운 문제를 안고 있다. Beartooth Butte 그 자체는 약 3억-4억 년 정도로 연대가 추정된다. 그곳에는 많은 화석들이 있다. 그러나, Beartooth Butte는 빅혼 분지 내에 훨씬 더 낮은 곳에 위치하는 같은 지층들과 일치한다.

표준적 설명에 따르면, 수백만 년 전에 Beartooth Butte가 ”업스러스트(upthrust)-경사각이 큰 역단층”에 의해 위로 들어 올리게 되었고, Beartooth Butte만 하나의 층으로 남겨놓은 채, 주변의 층들은 시간이 흐름에 따라 풍화, 침식되어 버렸다는 것이다.

하지만, 만일 이런 시나리오가 사실이라면, Beartooth Butte를 형성한 지층은 업스러스트가 일어나기 전에, 단단한 암석이었을 것이다. 만일 이것이 정말이라면, 그 당시에 왜 이 업스러스트가 빅혼 분지의 Beartooth Butte 측면을 따라 단단한 암석에 만곡(warping)을 일으켰는가? 4

선캄브리아 암석은 업스러스트(upthrust)에 의해 만곡되지 않았다. 그렇다면, 만약 정말로 수백만 년에 걸쳐 형성된 견고한 암석이라면, 왜 선캄브리아 암석보다 위에 있는 단단한 암석이 upthrust 동안 위쪽으로 만곡되었는가? 더 논리적인 설명은 그 지층은 굳지 않았고, 사실상 최근에 형성되었으며, Beartooth Butte 아래에 있는 '선캄브리아층'의 매우 급격한 업스러스트 직전에 매우 급속히 형성되었을 것이라는 것이다.

이 퇴적층 아래에 놓여있던 물은 upthrust된 지역을 빠르게 돌진했다. 이렇게 빠른 물의 흐름은 물이 줄어들 때, 우뚝 서있는 Beartooth Butte만 마르도록 남긴 채 그 지역을 빨리 침식했다. 논리상으로, 모든 것은 Beartooth Butte에 대한 오늘날의 일반적인 이론처럼 광대한 '기(periods)' 라는 시간에 걸쳐서가 아니라, 빨리 일어나야만 했다.  

  

대륙이동설 (Continental Drift)

이제 대륙이동설(대륙표이설)에 대해 살펴보자. 오늘날의 유명한 과학자에 따르면, 오늘날의 대륙은 예전에 판게아(Pangea)라는 하나의 원시 대륙으로 연결되어 있었다. 판게아는 북쪽의 Laurasia와 남쪽의 Gondwanaland 대륙의 두 개의 거대한 땅덩어리로 이루어졌었다고 생각하고 있다. 2억 년이라는 시간에 걸쳐 매우 천천히, 대륙들은 분리되어 현재의 위치까지 표류했다는 것이다.

이 이론을 지지하는 명백한 증거가 있다. 세계 지도를 보면, 대륙이 사실 거대한 퍼즐(조각맞추기)처럼 서로 맞아떨어지는 것처럼 보이는 게 사실이다. 지질학적 지층과 석탄 시료는 많은 대륙의 '분리대(separation zones)' 에서 매우 유사하다. 대륙이동이 일어났다는 것과 한때는 여러 대륙이 사실상 연결되었으리라는 것에 의심의 여지 없이 대체로 받아들여지고 있다. 실제로, 대륙이동이 매년 약 1인치, 그리고 어떤 지역에서는 2.5인치까지 일어나고 있다. 하지만, 적어도 내게 이상하게 보이는 것은 광대한 시간의 틀이다.

비교적 짧은 시간에 걸쳐, 침식과 퇴적, 그리고 하천 삼각주의 퇴적활동에 의해 대륙의 가장자리는 현저하게 변한다. 일 예로, 기원 전 300년에 에베소(Ephesus)는 소아시아에 있는 에게해의 항구 도시였다. 하지만, 단지 800년 만에, 에베소는 더 이상 항구 도시가 아니라 내륙 도시가 되었다. 역사가 Pliney는 '고대에는 에베소에 있는 Diana의 성전까지 파도가 밀어치곤 했다'고 말했다. 이렇게 바다가 후퇴한 이유는 Cayster와 Meander 같이 비교적 작은 강들이 도시 근처를 흘렀기 때문이다. 시간이 지남에 따라, 강은 많은 퇴적물을 쌓음으로써, 비교적 짧은 시간에 내륙을 수마일까지 확장했던 것이다. 오늘날 에베소는 약 8km 정도의 내륙에 위치한다.

에베소에서처럼 여러 대륙의 해안에 형성되는 삼각주와 강들에 의한 침식에도 불구하고, 모든 대륙들이 2억 년이라는 광대한 기간 동안 원래의 해안선을 유지하고 있을 수 있는가?

현재, 미국 국방부 연구원들에 의하면, 미국의 해안선은 심각한 위험에 처해있다. 루이지애나 해안선은 적어도 매년 25평방 마일 씩 소실되고 있다. 미국 동부와 서부의 양쪽 해안의 침식을 방지하기 위해 매년 약 5억 달러의 막대한 비용이 쓰일 만큼 해안은 급속히 침식되고 있다. 플로리다에서만 해안 침식 방지에 매년 800만 달러 이상을 쓰고있다.11 단지 약 50년이 지나자, 워싱턴 주의 일부 해안선은 300 m 가 넘게 후퇴되었다.12 텍사스의 해안선은 위치에 따라, 매년 30cm에서 15m의 비율로 침식되고 있다.13 관광산업으로 해안에 의존하는 아프리카의 동·서부 해안 국가에서도 마찬가지이다. 일본은 침식으로부터 연안을 유지하기 위해 수십 억 달러를 쓰고 있다. 세계의 모든 해안 국가가 침식에 대해 걱정한다.

이러한 사실을 알면서도, 우리들은 매우 보수적으로 해안선은 평균적으로 매년 단지 1cm 정도만 바뀐다고 말하고 있다. 이 정도라면 침식에 대해 걱정하지 않아도 되는가? 2억 년이라는 시간에는 얼마나 많은 변화가 있을 것인가? 그 변화는 2000 km (1,200 마일)가 될 것이다. 미국 전체의 반을 침식(혹은 퇴적)할 만큼! 하지만, 이것은 위와 같은 경우처럼 보이지 않는다.

대륙이 이러한 시간 내에 침식되어 없어지지 않았다는 사실을 언급하지 않더라도, 여러 대륙의 해안선은 여전히 매우 잘 맞아 떨어진다. 현재의 침식률로 판단해보면, 루이지애나는 2억 년 동안에 50억 평방 마일의 침식/퇴적을 받아온 것이 된다. 그것은 북아메리카 대륙 전체의 넓이인 1500만 평방 마일 보다 무려 300 배 이상 크다! 그것은 또한 사실상 물로 덮여있는 곳까지 포함하는 지구의 전 표면적 (3억 1700만 평방 마일) 보다도 15 배나 많다.

침식률이 변동되지 않거나 바뀌지 않는다는 것을 의미하지는 않는다. 그러나, 만일 2억 년 전부터 대륙들이 서로 분리되었다면, 심지어 최소량의 해안 침식률 만으로도, 오늘날의 대륙은 그렇게 쉽게 맞아떨어지지 않을 것이라는 것이 명백하다.

이러한 증거는 그 이론에 적합하지 않다. 오히려, 가까운 과거에 상당히 급속한 대륙이동이 있었을 것이라는 것이 훨씬 그럴 듯하게 보인다. 엄청난 양의 갑작스런 에너지가 그러한 급속하고 전 지구적인 대륙이동을 일으키는데 요구되었을 것이다. 그렇게 갑작스러운 에너지의 방출이 믿어지지 않는 지구적 대격변을 일으켰을 것 같다. 거대한 홍수와 지진, 그리고 화산분출이 갑작스럽게 전 지구적 규모로 일어났을 것이다.

 

결론

일반적으로 알려진 동일과정적 지질학 이론과 지질주상도는 사실 중대한 결점들을 가지고 있다. 많은 지질학적 모습들은 갑자기 일어난 전지구적 대격변 이론으로 더 잘 설명된다. 적어도 지질주상도가 지구의 역사를 수십억 년을 가리키는 것이 아니라는 가능성의 문은 열려 있는 것처럼 보인다. 사실 지질주상도는 매우 빠르게 형성되었을 수 있다.

 

References

1. Morris, J. D., The Young Earth, Master Books, 1994. pp. 98-100.

2. American Journal of Science, Vol. 276: 1976.

3. Walker, R. W., Evolving Concepts in Sedimentology, 1973.

4. Coffin Harold G.,  TheYellowstone Petrified 'Forests', Origins 24:5-44. 1997.

5. LeMaitre, R.W.,  The chemical variability of some common igneous rocks, Journal of Petrology, v. 17, 1976.

6. Levin, Harold L. Contemporary Physical Geology. Second Edition. Washington University. St. Louis. 1986.

7. Burdick, C. L. 'Geologic Formation Near Loch Assynt Compared With Glarus Formation' Creation Research Society Quarterly Vol. 12 No. 3. December 1975.

8. Morris, J. D. The Young Earth, Master Books. 1994. pp. 109-112.

9. Burdick, C.L. and Slusher, H.S. 'The Empire Mountains - A Thrust Fault?' Creation Research Society Annual p. 49. June 1969.

10. Veith, W. J. The Genesis Conflict, 1997.

11. Watson, S., 1997. Economic of beach restoration, Coastal Currents, Florida Coastal Management Program Newsletter, v. 5, no. 3, pp. 6-8.

12. Burch, T .L. and C. R. Sherwood, Historical Bathymetric Changes Near the Entrance of Grays Harbor, Washington, report PNL-8414 prepared by the Battelle/Marine Science Laboratory for the U.S. Army Corps of Engineers-Seattle District, 1992, p. 52.

13. McKenna, Kimberly K., Davenport, Sally S., and Wadick, Ashley K., Management of the Beach/Dune System in Texas, Proc. Sixth Annual National Conference on Beach Preservation Technology , St. Petersburg, FL, Feb. 10, 1993.

14. Baars, D.L., 1962. Permian System of the Colorado Plateau. American Association of Petroleum Geologists Bulletin, vol. 46, pp. 200-201.

15. Middleton, L.T., Elliott, D.K. andMorales, M., 1990. Coconino Sandstone. In: Grand Canyon Geology, S.S. Beus and M. Morales (eds), Oxford University Press, New York, and Museum of Northern Arizona Press, chapter 10, pp. 183-202.

16. Young, D.A., 1990. The discovery ofterrestrial history. In: Portraits of Creation, H.J. Van Till, R.E. Shaw, J.H. Stek and D.A. Young (eds), William B. Eerdmans, Grand Rapids, Michigan, chapter 3, pp. 80-81.

17. McKee, E.D., 1947. Experiments on the development of tracks in fine cross-bedded sand. Journal of Sedimentary Petrology, vol. 17, pp. 23-28.

18. Brand, L.R. and Tang, T., 1991. Fossil vertebrate footprints in the Coconino Sandstone (Permian) of northern Arizona: Evidence for underwater origin. Geology, vol. 19,pp. 1201-1204.

19. Monastersky, R., 1992. Wading newts may explain enigmatic tracks. Science News, vol. 141 (1), p. 5.

20. Geology Today, vol. 8(3), May-June 1992, pp, 78-79 (Wet tracks).

21. Visher, G.S., 1990. Exploration Stratigraphy, 2nd edition, Penn Well Publishing Co., Tulsa, Oklahoma, pp. 211-213.

22. Kuenen, P.H. and Perdok, W.G., 1962. Experimental abrasion- frosting and defrosting of quartz grains. Journal of Geology, vol. 70, pp. 648-658.

23. Amos, C.L. and King, E.L., 1984. Bedforms of the Canadian eastern seaboard: a comparison with global occurrences. Marine Geology, vol. 57, pp. 167-208.

24. Waisgerber, William, Howe, George F. and Williams, Emmett L. 'Mississippian and Cambrian Interbedding: 200 Million Year Hiatus in Question' Creation Research Society Quarterly. Vol. 23 No. 4. March 1987.

25. Brand, L.R. Origins 5(2):64-82 (1978).

26. Brand, L.R. and T. Tang. 1991. Fossil vertebrate footprints in the Coconino Sandstone [Permian] of northern Arizona: evidence for underwater origin. Geology, 19:1201-1204.

27. McKee, E.D. 1933. The Coconino Sandstone - its history and origin. Carnegie Institution of Washington, Contributions to Paleontology, Publication No. 440:77-115.

28. McKee, E.D. 1944. Tracks that go uphill. Plateau 16(4):61-73.

29. McKee, E.D. 1945. Small-scale structures in the Coconino Sandstone of northern Arizona. Journal of Geology 53(5):313-325.

30. McKee, E.D. 1947. Experiments on the development of tracks in fine cross-bedded sand. Journal of Sedimentary Petrology 17:23-28.

31. McKee, E.D. 1966. Ancient landscapes of the Grand Canyon region. Northland Press, Flagstaff, Arizona.

32. Pratt, David, 2000. Plate Tectonics: A Paradigm Under Threat, vol. 14, no. 3, pp. 307-352. ( http://ourworld.compuserve.com/homepages/dp5/tecto.htm)

33. Wyllie, P. J., 1976. The Way the Earth Works. New York: John Wiley & Sons.

34. Dott, R. H., Jr., & Batten, R. L.,1981. Evolution of the Earth (3rd ed.). New York: McGraw-Hill Book Company.

35. McGeary, D., & Plummer, C. C.,1998. Physical Geology: earth revealed (3rd ed.). Boston, MA: WCB, McGraw-Hill.

36. Meyerhoff, A. A., Taner, I., Morris, A. E. L., Agocs, W. B., Kaymen-Kaye, M., Bhat, M. I., Smoot, N. C., & Choi, D. R. (1996a). Surge Tectonics: a new hypothesis of global geodynamics (D. Meyerhoff Hull, Ed.). Dordrecht: Kluwer.

37. Pavlenkova, N. I. (1990). Crustal and upper mantle structure and plate tectonics. In Barto-Kyriakidis, 1990, vol. 1, pp. 73-86.

38. R.S. Coe, M. Prevot, and P. Camps, 'New Evidence for Extraordinary Rapid Change of the Geomagnetic Field During a Reversal,' Nature, 1995, 374:687-692.

39. http://www.glenn.morton.btinternet.co.uk/orkney.htm

40. http://groups.google.com/talk.origins

41. http://www.creationresearch.org/crsq/articles/32/32_4a1.html

 

*참조 : The Geological Column Is a General Flood Order with Many Exceptions
http://biblicalgeology.net/General/geologic-column.html



제 136호 [2003. 4~6]

번역 - 미디어위원회

링크 - http://naturalselection.0catch.com/Files/geologiccolumn.html ,

출처 - Revolution against Evolution, 2002. 4. 20

구분 - 4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928

참고 : 274|2104|2050|1493|1464|261|262|263|264|1192|2168|2116|512|1491|557|2383|2386|2390|2093|545|2375|1810|1877|2243|2247|2777|755|1906|2662|2663|3044|2253|925|926|927|549|552|2212|2214|913|1916|2674|2201|2355|3964|4308|1420|1422|4276|4269|4283|4186|3909|2761|2505|2231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