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BRARY

KOREA  ASSOCIATION FOR CREATION RESEARCH

연대문제

빠르고 저렴한 새로운 방사성탄소 연대측정 방법의 개발

빠르고 저렴한 새로운 방사성탄소 연대측정 방법의 개발

(New Radiocarbon Measurement Device Promises Faster, Cheaper Date Testing)


       이제 유물과 화석에 대한 연대측정은 새로운 방법에 의해서 훨씬 더 쉽고 흔하게 이루어질 것으로 보인다.

의심의 여지없이, 방사성탄소 연대측정(radiocarbon dating, C-14)은 흥미롭고 논란이 되고 있는 방법이다. 그것은 예루살렘에 있는 히스기야 터널(Hezekiah’s Tunnel, 9/10/03)과 같은 고고학적 유적지가 건설됐던 연대에 대한 논란을 해결해줄 수 있다. 창조론자들은 공룡 뼈, 석탄, 다이아몬드 등과 같은 존재해서는 안 되는 곳에서 방사선탄소를 발견해왔다.(Real Science Radio’s list을 보라). 진화론자들은 이 모든 것들이 오염된 것이라고 주장하고 있다! 그러한 논란을 해결하는 일은 많은 비용과 시간이 필요한 일이다. 일반적으로, 최상의  방사성탄소 연대측정 실험 결과는 가속질량분석기(accelerator mass spectroscopy, AMS)라는 장비를 갖고 있는 실험실에서 이루어진다. 그러나 그 장비를 갖고 있는 실험실은 전 세계적으로 100여 군데 밖에 되지 않는다.

만약 당신이 1/10 가격에 불과한 저렴한 장비로 단지 2시간 만에, AMS의 정확성과 거의 비슷한 수준의 방사성탄소 연대측정 결과를 얻는다면, 어떻게 될까? 이탈리아의 국립광학연구소(Istituto Nazionale di Ottica)의 고무적인 발표에 의하면, 그러한 일은 조만간 현실이 될 수 있다는 것이다. Science Daily 지는 말했다 :   

포화-흡수 공동 광자감쇠(saturated-absorption cavity ring-down, SCAR) 분광법이라 불리는 새로운 방식을 사용하는 그 장비는 광학협회(The Optical Society)의 저널 Optica에 보고되었다. SCAR는 표준 방사성탄소 연대측정 방법에 비해, 상당한 시간과 비용을 절감할 수 있으며, 화석 연료의 배출 측정, 또는 바이오 연료(biofuels)에서 생물기원 내용물 량의 측정 등과 같은 여러 다른 용도로도 사용될 수 있다.

레이저 공동(laser cavity) 원리로 작동되는 그 장비는 작고, 빠르고, 저렴하다. 그것은 AMS의 1/10 가격이며, 심지어 휴대용으로 만들어질 수도 있다. 더군다나 각 실험 비용은 AMS 비용의 절반에 불과하다고, 기사는 말한다 :

연구자들은 AMS는 0.2%의 정밀도를 가지고 방사성탄소의 농도를 검출하는데, 그들의 SCAR 장비는 0.4%의 정밀도를 가지고 있다. 새로운 기술은 단지 2시간 만에 결과를 얻을 수 있으며, 측정 비용은 AMS를 사용하는 비용의 1/2 정도에 불과하다.

연구자들은 SCAR 장비는 AMS 장비보다 100배나 더 작은 크기이며, 10배는 더 저렴하다고 평가했다. 그 장비가 현재의 테이블 탑(tabletop) 방식에서 상업적인 휴대용 타입으로 개발된다면, 그 크기와 비용은 더욱 줄어들 수도 있다.

디자이너들은 고고학자들이 현장에서 유물의 연대를 바로 측정해볼 수 있도록 구상하고 있다. ”이것은 고고학자들이 방사성탄소 연대측정을 실시하는 데에 혁명을 일으킬 수 있다. 왜냐하면, 민감한 시료를 멀리에 있는 실험실에 보내놓고, 수 주를 기다릴 필요가 없기 때문이다.” 팀원 중 하나가 말했다.



우리는 방사성탄소 연대측정이 매우 저렴하고 쉽게 이루어지는 날을 기다릴 것이다. 그 날에 창조과학자들은 신속하고 저렴하게 석탄, 다이아몬드, 공룡 뼈 등에서 방사성탄소를 측정해볼 수 있을 것이다. 그리고 그 측정 기법은 동일한 시료에 대한, 다른 실험실과 다른 연구팀에서 동시에 다중측정을 가능하게 해줄 것이다. 이것은 오염되었다는 진화론자들의 주장이 신빙성 있는지를 판명해 줄 것이다. 연부조직이 남아있는 많은 고대 화석 시료들에 대한 더욱 많은 측정들이 이루어질 수 있을 것이다. 10만 년 이상이 되었다고 주장되는 시료에서는 어떠한 방사성탄소도 남아있지 않아야만(반감기가 5730년에 불과함으로) 한다.수억 수천만 년 전으로 주장되는 고대 화석 시료들에서, 논란의 여지없이 방사성탄소가 아직도 남아있다는 보고들이 쏟아져 나온다면, 장구한 진화론적 시간 틀은 완전히 붕괴될 것이다. 조금만 기다려 보자. 어떤 데이터들이 보고될지 말이다.  



번역 - 미디어위원회

링크 - http://crev.info/2016/04/new-radiocarbon-tester/

출처 - CEH, 2016. 4. 19.

구분 - 4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6370

참고 : 6180|5718|5531|5053|4190|3720|4074|2605|5697|6208|2719|483|482|473|536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