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BRARY

KOREA  ASSOCIATION FOR CREATION RESEARCH

천문학

우리는 극히 드문 태양계에서 살고 있다.

우리는 극히 드문 태양계에서 살고 있다. 

(We Live in a Rare Solar System)


      태양계 밖 외계행성(extrasolar planets)들에 대한 연구는 우리의 태양계가 매우 특별한 곳임을 보여주고 있다. 행성들을 한 가족으로 가지고 있는 대부분의 별(star, 항성)들은 거대 가스형 행성(gas giants)들을 가까이에 가지고 있다고, Space.com(2007. 7. 17)은 보도하였다. 많은 별들 주변에서 보이는 '뜨거운 목성들(hot Jupiters)”은 생명체 거주가능 지역(habitable zone)으로부터 암석질의 행성들을 쫒아내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는 것이다. '우리 태양계 밖 먼 곳에서 거의 250여 개의 외계행성들이 발견되었는데, 대부분은 그들의 주 항성을 매우 가까이에서 돌고 있는 거대 가스형 행성들이었다.”

관측들은 선택적 영향을 받았을 수도 있다. 사실 멀리 있는 행성들보다 뜨거운 목성형 행성들이 더 탐지되어지기 쉽다. 아리조나 대학의 한 연구팀은, 젊은 거대 가스형 행성들이 더 밝게 보일 것이라고 가정하며, 10 AU의 범위에서 거대 가스형 행성들을 찾아보았다. 그들은 근처에 있는 54개의 별들 주변에서 아무 것도 발견하지 못했다. 이것은 큰 반경거리(large radial distances)에 있는 거대 가스형 행성들은 너무 희미해서 탐지되지 않거나, 극히 드물다는 것을 의미할 수 있다.

또한 현재 이론도 거대 가스형 행성들이 주 항성으로부터 멀리 떨어져 있는 것이 흔치 않을 것이라고 예측하고 있다. '행성들이 어떻게 형성되었을 지에 관한 두 선도적인 이론인 핵부착 이론(core accretion theory)과 원반불안정 이론(disk instability theory)도 거대 가스형 행성들이 20 AU 너머 먼 거리에서 만들어지는 것이 어렵다는 문제점을 가지고 있다.” 우리 태양계에서 목성은 대략 5 AU, 토성 10 AU, 천왕성 20 AU, 해왕성 30 AU의 거리에 있다. 이러한 정렬은 암석질 행성(수성, 금성, 지구, 화성)들이 태양의 안쪽 궤도를 안정적으로 자리잡을 수 있도록 허락한다. 지구-달 시스템은 지속적 거주가능 지역으로 불리는 좁은 ‘최적점(sweet spot)‘에 자리잡고 있다.

Space.com(2007. 7. 16)에 실린 또 하나의 추정적인 기사는, 일부 항성들 위에 중원소(heavy elements)들의 흔적을 발견하였는데, 이것은 행성들이 항성에 추락했었음을 가리키고 있을 지도 모른다고 주장했다. 그 기사는 이것은 행성들이 원반 파편(debris disk)에 있던 결절(knots)들로부터 빠르게 형성되었음을 제시하는 ‘원반불안정 이론‘을 지지할 수도 있다고 주장한다. 이들 추론들은 행성들이 그들의 모항성에 충돌하는 것을 실제로 관측한 것으로부터 이루어진 것이 아니라, 오로지 스펙트럼으로부터 간접적으로 이루어진 것이다. 만약 행성들의 추락이 사실이라면, 그것은 태양계가 이루어지는 데에 또 다른 위험성을 가리키는 것일 것이다. 즉 행성들을 잡아먹는 괴물 항성의 힘이 미치지 못하는 안전한 지역에 행성들의 공전 궤도가 위치해야 한다는 것이다.   


지구는 태양으로부터 몇 AU 거리에 있을까? 정확히 1 AU 이다! 이 질문은 우스꽝스러운 질문이다. 왜냐하면 AU(astronomical unit)는 지구로부터 태양까지의 거리를 기준으로 했기 때문이다. 잘 속아 넘어가는 당신의 친구에게 이러한 일치를 가지고 강렬한 인상을 남겨 보라. 하나의 증거만 있다면 불충분해 보일 수도 있지만, 우리 태양계가 특별하다는 사실에 대한 수많은 증거들이 있다. 이 기사의 주장은 천문학자들 사이에서 점점 깨달아가고 있는 우리의 태양계가 특별하다는 사실에 대한 또 하나의 증거를 추가하고 있는 것이다. 당신이 ‘특별한 행성(The Privileged Planet)’에서 기술하고 있는 것과 같은 다른 수많은 독립적인 증거들을 종합하여 숙고해본다면, 우리가 살고 있는 지구와 태양계가 얼마나 특별한 곳인지에 대해 더욱 확신을 가지게 될 것이다.


번역 - 미디어위원회

링크 - http://www.creationsafaris.com/crev200708.htm 

출처 - Creation-Evolution Headlines, 2007. 7. 21.

구분 - 3

옛 주소 - http://www.kacr.or.kr/library/itemview.asp?no=3982

참고 : 3121|3832|524|3820|2331|2565|584|525|38|32|2914|2949|2373|2270|2257|1629|2164|2233|3650|2316|4042|4341|4183|4367|4721|5173|5329|5501|5696|5619|6287|6378|6482|6131|6075|6643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3

대표전화 02-419-6465  /  팩스 02-451-0130  /  desk@creation.kr

고유번호 : 219-82-00916             Copyright ⓒ 한국창조과학회

상호명 : (주)창조과학미디어  /  대표자 : 박영민

사업자번호 : 120-87-70892

통신판매업신고 : 제 2018-서울중구-0764 호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창경궁로26길 28-5

대표전화 : 02-419-6484

개인정보책임자 : 김광